수능 D-Day 일 / 총 3,143,936명 / 어제 203명 / 오늘 122명 | 마이페이지 | 로그인 | 회원가입
>> 커뮤니티 >> 공지사항
 
작성일 : 10-05
수능을 대비하며......
 글쓴이 : 아이엠쌤
조회 : 6,198  
대학수학능력시험이 다가왔을 때 대비하는 노하우를 알려드립니다. 온갖 고생을 감내하며 수능을 준비해 온 수험생들에게는 11월 7일은 어느 때보다 중요한 하루가 될 것이다. 수능처럼 하루 동안에 자신의 모든 실력을 발휘해야 하는 시험에서는 오랜 기간 실력을 쌓는 것 못지않게 당일 컨디션이 매우 중요하다. 그 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100%발휘할 수 있는 정상적인 몸 상태가 되어야 시험을 제대로 볼 수 있기 때문이다. 따라서 지금부터는 시험에 대비한 최적의 몸 상태를 유지하기 위해 노력해야 하며, 무엇보다도 수면에 신경을 써야한다. ◆ 수능일도 평소 수면대로, 더 자려는 생각은 금물 해마다 잠을 설치는 바람에 시험을 망쳤다는 수험생을 보게 된다. 이런 학생들은 대개 시험 당일 맑은 정신으로 시험을 봐야 한다는 생각에 평소보다 일찍 잠자리에 드는데 이는 바람직하지 않다. 사람에게 있어 수면은 중요한 생체리듬 중 하나다. 생체리듬을 순간적으로 바꾸기 위해서는 많은 무리가 따르는데 잠드는 시간을 앞당기는 것은 더욱 어려운 문제다. 평소 잠들고 깨는 시간대에 따라 잠이 오는 시간이 정해져 있기 때문이다. 평소 잠드는 시각 한 시간 전은 시간 생물학상 ‘수면 금지 시간대’라 불릴 만큼 잠들기 힘든 시간대로 알려져 있다. 예를 들어 평소 밤 10시에 잠들었다면, 밤 9시~10시 사이는 잠드는데 최악의 시간이 셈이다. 따라서 시험을 앞두고 인위적으로 앞당겨 잠을 청하지만 평소 취침 시간을 훨씬 넘겨 간신히 잠이 들거나, 최악의 경우 밤을 새고 시험을 보는 경우까지 맞게 된다. 당연히 제대로 실력발휘를 못하게 된다. 이럴 경우에는 적어도 시험 2~3주 전부터는 생활 패턴을 시험 전 날 혹은 당일에 맞추어 바꾸는 것이 좋다. 밤 11시에 자고 오전 6시에 일어나 하루 7시간 정도의 수면을 유지, 시험을 치르는 오전 시간대에 맑은 정신을 갖도록 해야 한다. 이를 위해서는 잠드는 시간을 하루 15분씩 점진적으로 앞당기고, 아침에 조금씩 일찍 일어나는 것이 더 효과적이다. 잠에서 깨는 시간을 기준으로 잠드는 시간이 결정되기 때문이다. 또 아침에 일어난 후 밝은 빛에 노출되는 행동은 맑은 정신을 유지하고, 잠드는 시간을 앞당기는 데 많은 도움을 준다. 수면 습관은 환경에 의해 결정되는 것이 대부분이기 때문에 적절한 수면 시간은 개인마다 차이가 있다. 일반적으로 다음날 생활하는데 지장이 없는 정도의 수면 시간이 자신에게 가장 적당한 수면 시간이다. 그러므로 시험 전 무조건 적으로 잠을 늘리기 보다는 먼저 자신에게 적당한 수면시간을 알고 시험 전 2-3 주 전부터 조절해 가는 것이 중요하다. ◆ 최적 수면위해 온도 15~20도 적정 수면은 소음, 잠자리의 안락함, 온도, 습도, 조명 등의 영향을 받는다. 개인에 따라 느끼는 차이가 있을 수 있지만 수면에 적정한 온도는 15~20°정도이며 습도는 50~60%이다. 규칙적인 운동은 숙면에 도움이 되지만 취침 시간 가까이에 하는 운동은 오히려 수면을 방해할 수 있으므로 취침 4~6시간 전에 운동을 마쳐야 숙면을 취는데 도움이 된다. ◆ 배가 허기질 때는 바나나, 요구르트 섭취 취침하기 4~6시간 전에 카페인 함유 음료를 마시는 것도 수면에 방해를 줄 수 있는데 저녁 7시에 커피를 한 잔 마신다면 밤 11시까지도 카페인의 반 정도가 몸속에 남아있게 된다. 커피뿐만 아니라 많은 종류의 음료, 음식, 의약품에도 카페인이 함유되어 있으므로 가급적 잠들기 전 음식물 섭취를 하지 않는 것이 좋다. 더욱이 맵거나 짠 음식은 속 쓰림을 유발하여 수면에 방해가 될 수 있다. 반면에 너무 배가 고파 허기져도 잠들기가 어려운데 이때는 가벼운 군것질이 도움이 될 수 있다. 트립토판이라는 아미노산이 함유된 음식물은 수면에 도움이 될 수 있으므로 트립토판이 함유된 바나나, 요구르트, 통밀과자, 땅콩버터 등을 조금 섭취하는 것이 좋다. 밤중에 소변에 의해 잠이 깨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 이는 숙면을 방해하므로 취침 1시간 30분전부터는 물을 마시지 않는 것이 좋다. 상추와 같이 먹으면 졸리는 음식이 있지만 이는 단기간 섭취로 인해서 변하는 것이 아니므로 수면과 숙면을 위해서는 평소에 영양소를 골고루 섭취해 좋은 영양 상태를 유지하는 것이 좋다. ◆ 수면유도제나 각성제 섭취는 금물 생활습관 교정을 통해 수면 시간을 앞당기는 것이 가장 바람직하지만, 그럴만한 시간적 여유가 없다는 이유로 간혹 수면유도제 등 약을 복용하는 경우가 있다. 수면유도제는 교대근무자나 며칠 동안 밤을 새워가며 지적인 작업을 해야 하는 연구원들이 수면 부족 상태에서도 맑은 정신으로 작업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작용을 해 외국에서는 많이 사용되고 있는 약물이다. 그러나 사람마다 다른 건강 상태에서 약이 어떤 반응을 보일지는 예상할 수 없는 일이므로, 시험을 며칠 앞둔 상태에서 급한 마음에 약을 복용하는 것은 매우 위험한 일이다. 시간이 부족하다는 강박감에 밤을 새워 공부하는 경우가 종종 있는데, 잠을 줄이면 다음날 공부하는데 지장을 초래하기 마련이다. 수면이 부족하면 집중력, 판단력, 기억력 등이 떨어지는데 특히 신체의 모든 기능이 가장 떨어지는 오전 1시~3시 사이에는 공부를 해도 머릿속에 잘 들어오지 않고 오히려 피로만 쌓인다. ▣ 코앞 수능 앞둔 수험생, 생활수칙 1) 저녁 식사는 일찍, 저녁에 과식하지 말자_늦은 과식은 숙면 방해 2) 야간 커피는 금물, 아침에 한 잔만 하자_각성효과로 얕은 잠만 자게 돼 3) 정해진 시간에 자자_일정한 생체리듬 유지해야 4) 공복 시에는 약간의 당분 공급을 하자_사탕, 초콜릿은 대뇌 신진대사 도움 5) 정기적으로 스트레칭을 하자_1~2시간에 한번 정도 긴장완화 6) 나만 불안해할 일이 아님을 명심하자_막연한 불안감, 스트레스 해소 7) 점수가 잘 안 나오는 과목은 공부 시간을 줄이자_새로운 기억을 만드는 것보다 그동안 기억을 정리해야 8) 시험 시간을 효과적으로 쓸 수 있도록 시간배분의 계획을 세우자_예행연습을 하라 9) 문제 풀 때 실수를 줄일 수 있는 전략을 생각하고 시도하자_문항 중 굵은 글씨, 밑줄, 부정문이 있는 한번 훑어보고, 문항을 정독하라. 10) 깊게 한 번 보다는 얕게 여러 번 보자_여러번 보는 것이 기억 강화에 효율적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아이엠쌤 전문 온라인 화상과외 모습입니다. 아이엠쌤 07-27 333
공지 '예비 고1' 이건 꼭!…2023 대입부터 아이엠쌤 02-04 1455
공지 2022학년대입개편안 아이엠쌤 08-07 1793
공지 2019년대입전략가이드 아이엠쌤 05-24 1400
공지 올해 수능 11월 15일…지진 대비해 전 영역 '예비문제'… 아이엠쌤 03-27 2414
207 아이엠쌤 전문 온라인 화상과외 모습입니다. 아이엠쌤 07-27 333
206 교육부 2022년 대입수학능력평가 계획 발표, 11월 18일 목요일 … 아이엠쌤 06-14 117
205 '예비 고1' 이건 꼭!…2023 대입부터 아이엠쌤 02-04 1455
204 2022학년대입개편안 아이엠쌤 08-07 1793
203 2019년대입전략가이드 아이엠쌤 05-24 1400
202 올해 수능 11월 15일…지진 대비해 전 영역 '예비문제'… 아이엠쌤 03-27 2414
201 2020학년도 수능일 2019년 11월14일…현 수능과 같은 체제 아이엠쌤 02-28 3907
200 2019년대입전략가이드 아이엠쌤 01-03 2045
199 2018년수능평가원분석 아이엠쌤 01-16 3161
198 올바른 교육방법은 무엇인가?? 아이엠쌤 11-11 4361
197 전국 전지역 과외수업 가능합니다.. 아이엠쌤 11-03 8155
196 수능을 대비하며...... 아이엠쌤 10-05 6199
195 2014학년도 A·B 선택형 수능 대비법은? 아이엠쌤 02-19 1995
194 [입시클리닉]2014학년도 수능시험 출제와 서울대 입학전형안 아이엠쌤 02-19 1683
193 아이엠쌤에서 자기주도학습 중인 정한일 학생이 생각하는 "학교… 아이엠쌤 02-08 6951